네오리서치

기술/시장
정보서비스

TECH 동향

제목 기간 ~
대표이미지
제목 나노 구조 미세 정보까지 파악하는 현미경 개발
등록일 2020-05-25
기관
첨부파일
내용

[헤럴드경제=구본혁 기자] 지금껏 관찰이 어려웠던 나노구조의 미세정보까지 파악할 수 있는 광학현미경 기술이 국내 연구진에 의해 개발됐다.

 

 

기초과학연구원(IBS) 분자 분광학 및 동력학 연구단 최원식 부연구단장 연구팀은 기존 근접장주사광학현미경의 해상력을 향상시키고, 나노구조의 미세정보까지 파악할 수 있는 이미징 기술을 개발했다고 25일 밝혔다.

 

 

근접장은 공간을 따라 멀리 전파하지 못하고 시료 표면에 국소화된 빛을 말한다. 근접장 주사 광학현미경은 작은 구멍이 뚫린 탐침을 시료 표면 20mm 정도의 근거리까지 접근시킨 뒤 시교를 훑는다. 탐침과 표면의 상호작용을 통해 시료의 높이정보를 파악하는 동시에 작은 구망을 통과한 광심호를 이미징한다.

 

 

근접장 주사광학현미경은 나노 세계를 관찰하는 유용한 도구지만 한계가 있다. 탐침에 뚫린 구멍의 크기보다 작은 것은 구분할 수 없다는 점이다. 구멍 크기를 작게 만들수록 해상력은 높아지지만, 이 경우 광신호의 세기도 함께 작아져 측정 자체가 어렵다. 때문에 기존 근접장 주사광학현미경으로는 구멍 크기(약 150nm) 보다 작은 미세 구조를 관찰할 수 없었다.

 

 

원문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