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오리서치

기술/시장
정보서비스

TECH 동향

제목 기간 ~
대표이미지
제목 경기도 산·학 협력 지원 통해 차세대 웨어러블 화학 센서 연구 개발 박차
등록일 2020-05-25
기관
첨부파일
내용

성균관대학교 이내응 교수 연구실은 경기도 지역협력연구센터(Gyeonggi Regional Research Center GRRC)의 지원을 받아 웨어러블 화학 센서의 연구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25일 밝혔다.

 

 

이 교수 연구실에 따르면 이 교수 등 연구진은 나노 및 신축성 소재를 기반으로 하는 센서 소자와 차세대 뉴모로픽 센서 개발을 중심으로 연구 활동을 펴고 있다.

 

 

지난 10년간 스마트 헬스, 환경 및 식품 안전 등의 응용분야와 관련된 웨어러블 및 모바일 플랫폼에 적용할 수 있는 센서 소재, 소자 및 시스템 개발 연구를 진행해왔다. 기업 및 타 대학 연구진과 협력하여 CMOS 이미지 센서 기반 휴대폰 결합형 및 사물인터넷(IoT) 형광리더기 및 센서 카트리지를 개발하여 식품 내 박테리아 및 유해물질 검출용 바이오센서 시스템을 개발 해 왔다. 또한 신체에 부착이 가능한 웨어러블 센서 시스템에 적용하기 위해 3차원 마이크로 패털 기판을 비롯한 응력흡수 신축성 기반 상에 신축성 온도, 변형률, 압력, 가스 및 바이오 센서 등의 신체피부에 부착 가능한 센서 기술을 개발하고 여러 건의 관련 기술을 특허를 등록했다.

 

 

이 교수 연구실은 센서 연구에 관한 전문성을 바탕으로 현재 차세대 센서인 뉴모로로픽 센서 연구에 집중하고 있다. 뉴모로픽 센서란 인간의 감각 수용체 세포와 시냅스를 포함한 인간 감각 기관의 기계적 물성(신축성), 구조 및 기능을 통합적으로 모방하여 복합적 지능성이 내재된 센서를 가리킨다.

 

 

원문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